성남시 ‘뇌 건강 체험 박물관’ 인기

치매 예방 돕는 체험 거리 많아

조여일 | 입력 : 2018/04/10 [10:36]

 

▲ 뇌 건강 체험 박물관 찾은 어르신들     ©내일을 여는 신문

 

성남시 중원구보건소 지하 1층 치매안심센터 문화공간에 조성된 뇌 건강 체험 박물관이 인기다.

 

이곳 박물관은 뇌 건강관리와 치매 예방의 중요성을 알릴 목적으로 20164382규모로 설치됐다.

 

최근 2년간 모두 14741(한 달 평균 614)이 이곳을 찾았다.

 

▲ 뇌 건강 체험박물관 찾은 어르신들     ©내일을 여는 신문

 

체험 거리가 많아 치매 예방에 도움을 받으려는 어르신과 뇌 과학 정보를 얻으려는 중·고등·대학생들이 주로 방문한다.

 

박물관은 뇌와 몸·인간·건강 3개 영역의 체험관으로 구성돼 있다.

 

1(뇌와 몸)은 뇌가 우리 몸을 어떻게 조절하는지를 알아보는 공간이다. ‘뇌 구조 키오스크를 통해 입체적인 뇌의 구조를 관찰할 수 있다. 뇌의 기능과 진화 과정, 신경계에 대한 정보도 얻을 수 있다.

 

▲ 뇌 건강 체험박물관 찾은 초교생들     © 내일을 여는 신문

 

2(뇌와 인간)은 뇌가 세상을 어떻게 느끼고 판단하는지를 알 수 있는 공간이다. ‘뇌 모형 입체 퍼즐조립 체험을 통해 일상생활 속 대뇌의 다양한 기능을 확인해 볼 수 있다.

 

3(뇌와 건강)은 건강한 뇌를 지키는 생활 수칙에 대한 정보를 제공한다. 3D 체험관도 마련돼 뇌와 신경계를 3차원적으로 관찰하고, 인체 내부구조를 가상으로 해부하거나 스캔해 볼 수 있다.

 

이 외에도 뇌 분야 관련 서적들을 볼 수 있는 리딩스페이스 공간과 치매 관련 영상물을 시청할 수 있는 미디어룸이 조성돼 있다.

 

▲ 뇌 건강 체험박물관 찾은 초교학생들     © 내일을 여는 신문

 

박물관 관람 땐 전문 인력 2명이 초등, 중등, 일반성인 등 연령별 맞춤 해설과 체험 활동을 지원한다.

 

개인은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고, 단체관람은 2주 전에 중원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 뇌 건강 체험 박물관으로 전화 예약(031-739-3031~2)해야 한다.

 

▲ 뇌 건강 체험박물관 찾은 학생들     © 내일을 여는 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