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속공예 명품 70점 만나보세요”

은행동 성남시민속공예전시관서 오는 4월 24일까지 전시

조여일 | 입력 : 2018/03/23 [09:13]

 

▲ 지난해 분당 AK플라자서 개최한 우수공예품 전시·판매전 때     © 내일을 여는 신문

 

성남시는 324일부터 오는 424일까지 중원구 은행동 민속공예전시관 2층에서 민속공예 명품전을 연다.

 

모두 70점의 나전칠기, 한지, 섬유, 금속 공예 등의 민속 공예품을 선보인다.

 

경기도 무형문화재 배금용 선생의 나전 채색 사주함을 비롯해 성남 명장 1호 홍연화 명인의 지승 팔각함, 장태복 명인의 돈궤 반달이, 장춘철 명인의 찻상 등을 만날 수 있다.

 

▲ 성남 민속공예 명품전 작품의 일부     © 내일을 여는 신문

 

이외에도 성남 공예산업 생산품인 나전칠기 장롱, 명함 케이스, 주방용품, 나전 보석함, 도자기, 천연염색, 국악기, 나전 국화문 등 다양한 공예품을 전시한다.

 

특별판매전도 겸해 정가보다 20% 정도 저렴한 가격에 공예 명품을 소장할 수 있다.

 

▲ 은행동 성남시 민속공예전시관 명품전 준비 중(3월 22일 촬영분)     © 내일을 여는 신문

 

이번 전시회는 민속 공예품의 우수성을 알려 전통 공예산업을 활성화하려고 성남시 민속공예전시관 입주자자치회가 주최하고, 성남시가 후원해 마련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