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0만원 목돈마련” 일하는 청년통장 참여하세요

성남시 사업 대상 400명…26일부터 모집

조여일 | 입력 : 2018/03/21 [06:52]

성남시는 일하는 청년통장사업 참여 희망자 400명을 오는 326일부터 46일까지 모집한다.

 

근로 중인 청년(18~34)이 매달 10만원씩 3년간 저축하면 1000만원의 목돈을 마련할 수 있는 경기도 사업이며, 31개 시군에서 모두 5000명을 모집해 시행한다.

 

취약한 근로 청년의 자산형성을 지원하기 위해 시행돼 해당 자금은 교육비, 주거, 창업, 대출상환, 결혼자금 등으로 사용할 경우에 지원한다.

 

18~34세 이하의 성남시 거주자이면서 1인 소득 인정액이 중위소득 100% 이하(1672000원 이하)인 근로자가 참여 신청할 수 있다.

 

최저 임금 인상으로 어려움을 겪는 영세업자, 청년 푸드트럭 운영자, 소상공인 자영업자 등도 대상에 포함한다.

 

청년 소상공인, 사회적경제조직 근로자, 개인회생 중인 자로 12개월 이상 채무변제자, 신용회복 지원 대상자 등은 가산점이 부여된다.

 

신청이 제한되는 사람은 보건복지부 등의 자산형성 지원 사업 참여자, 불법·향락·도박·사행업체 종사자, 국가 근로장학생, 군 복무자 등이다.

 

신청은 경기도일자리재단 홈페이지로 하면 된다.

 

선정자는 오는 430일 경기도와 경기복지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한다.

 

성남시는 지난해 상·하반기 일하는 청년통장 830명 모집에 5329명이 몰려 6.4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