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형교육 지원 사업 5년차…145억원 투입

학교문화예술, 안전교육 강화 중점

조여일 | 입력 : 2018/03/12 [10:12]

 

▲ 성남형교육지원사업 중 하나로 지난해 5월 성남아트센터에서 진행한 문화예술교육 때 기념 사진     © 내일을 여는 신문

 

성남시는 이달부터 145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5년차 성남형교육 지원 사업을 편다.

 

이 사업은 부모의 소득·지위와 관계없이 공평한 배움의 기회를 제공해 사교육비 부담을 덜고, 창의적인 인재 양성을 목적으로 한다.

 

사업 대상은 성남지역 156곳 모든 초··, 특수학교 학생 105369명이다.

 

초등학교 72(학생 수 47917), 중학교 46(25913), 고등학교 36(31136), 특수학교 2(403)이 해당한다.

 

▲ 성남형교육지원사업 중 하나로 지난해 5월 진행된 운중초교생들의 학교 숲 환경체험     ©내일을 여는 신문

 

해 성남형교육 지원 사업은 학교문화예술 교육과 안전교육 강화에 중점을 뒀다.

 

모든 초등학교 대상 찾아가는 문화공연을 성남형교육 지원 사업 내용에 새로 포함했다.

 

중학교 1학년 대상 미디어아트 전시 관람·체험을 신설했고, 교육연극 수업 지원을 지난해 30곳 초중고교에서 35곳으로 확대했다. 특수학급 대상 교육연극수업도 한다.

 

안전교육 강화를 위해 초교 6학년, 중학교 2학년, 고등학교 1학년 대상 심폐소생술 교육·운영비 지원을 학급당 10만원에서 15만원으로 늘렸다.

 

▲ 성남형교육지원사업 중 하나로 지난해 5월 성남초교에서 진헹한 '슛돌이 찾아가는 축구교실'     © 내일을 여는 신문

 

초교 1·2학년 대상 찾아가는 어린이 안전캠프, 초교 4학년 대상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육도 포함했다.

 

이와 함께 학생들의 꿈과 끼를 펼칠 수 있도록 156곳 모든 학교의 학생 자율동아리와 독서동아리의 지원금을 지난해 136900만원에서 올해 142800만원으로 증액했다.

 

성남형교육은 사업 예산 투입 외에 성남시청, 맹산·판교환경생태학습원, 은행식물원, 지구촌체험관, 성남FC 홈경기장 등 지역사회의 인프라를 활용해 학생들의 창의 체험 활동과 학교 교육과정을 지원해 공교육을 강화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