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민주평통, 독일 콘라드 아데나워 재단 양해각서(MOU) 체결"

DMZ 등에서 평화관찰사 통일교육 공동 진행하기로

조여일 | 입력 : 2018/03/06 [01:00]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성남시협의회(회장 한덕승, 이하 성남민주평통)35() 오후 2, 콘란드 아데나워재단 서울사무소에서 독일 콘라드 아데나워재단 서울사무소(소장 슈테판 잠제)과 청소년대상 평화관찰사 통일교육 실시에 대한 업무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체결식은 평창동계올림픽을 계기로 남북관계 긴장 완화와 남북 관계 개선 흐름과 맞춰 추진되게 되었으며, MOU 체결을 계기로

성남민주평통은 성남지역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평화통일 전문기관의 위상을 확보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독일 통일 과정에서 보여준 교류의 필요성과 협력의 확대를 배울 수 있는 계기로 활용할 예정이다.

 

2018년 여름과 가을 2회에 걸쳐 진행할 예정인 "평화관찰사" 청소년 교육 프로그램은 독일 아데나워 재단에서 행정 및 재정적인 지원을 하고, 수년동안 평화통일 교육프로그램을 개발해 온 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사무처장, 이재상)과 공동 진행할 계획이다.

 

성남민주평통 한덕승회장은 "이번 독일 아데나워 재단과의 국제적인 평화교육 협약을 통해 우리 성남지역의 청소년들이 남북관계 긴장완화를 직접 체험하는 동시에 국제적인 시각을 체득할 수 있는 의미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하면서

"이후에도 독일 통일 교육 현장 견학 및 한-독 교류증진 사업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슈테판 잠제 독일 콘라드 아데나워재단 서을사무소장은 인사말을 통해 "평창올림픽을 계기로 조성된 남북간의 화해 무드가 지속되길 바라며, 한국 분단지역에서

직접 필요한 평화 교육을 함께 진행에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콘라드 아데나워 재단은 독일의 집권여당인 기민당(CDU)의 정당재단으로, 민주주의 정착과 국제협력을 취지로 교육사업 EU단합 도모 국제회의 학술대회 개최 중서부 유럽 개발도상국의 인재 후원 등의 사업을 수행하고 있으며, 국내에서도 남북 화해협력 활동 지원, 각종 교류 활동 등에 기여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