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갈현동 사람들 3240만원 사회 환원

㈜성남시장례식장운영회·갈현동마을공동위원회, 매년 성품 기탁

조여일 | 입력 : 2018/02/05 [13:06]

 

▲ 왼쪽부터 임문교 전무(성남시장례식장운영회), 임한규 대표이사(성남시장례식장운영회), 신경천 국장( 성남시 환경보건국), 유성희 위원장(갈현동마을공동위원회), 임철규 상무(갈현동마을공동위원회)   © 내일을 여는 신문

 

성남화장장 내식당과 장례식장 영업에 참여 중인 중원구 갈현동 사람들이 매년 수익금 일부를 사회에 환원해 눈길을 끈다.

 

성남시장례식장운영회와 갈현동마을공동위원회는 25일 성남시에 3240만원 상당의 이웃돕기 성품을 맡겼다.

 

성남시는 이날 오전 1030분 시청 5층 환경보건국장실에서 임한규 성남시장례식장운영회 대표이사, 유성희 갈현동마을공동위원회 위원장, 신경천 성남시 환경보건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이웃돕기 성품 기탁행사를 했다.

 

성남시장례식장운영회는 이날 이웃돕기 성금 3000만원을 냈다. 최근 1년간 장례식장 운영 수익금 가운데 일부다. 기탁자의 뜻에 따라 지역 내 저소득층 300가구에 10만원씩 전달했다. 성남시장례식장운영회는 마을주민 91명이 주주로 참여해 구성한 법인이다. 20127월 영생관리사업소 내 성남시 장례식장 건립 당시부터 위탁 운영을 맡아 매년 나눔 활동을 펴고 있다.

 

갈현동마을공동위원회는 지역 주민 57명 속한 마을 공동체다. 2003년도부터 영생관리사업소 내 추모객 식당을 운영한다. 이들 역시 매년 명절 때 이웃돕기에 동참한다. 이날도 식당 수익금 일부로 사들인 10짜리 쌀 109포대(240만원 상당)를 성남시에 맡겼다. 쌀은 노숙인 무료급식소에 전달했다.

 

임한규 성남시장례식장운영회 대표이사는 갈현동 주민들은 토막이가 많아 지역사회에 대한 관심과 정이 남다르다고 말했다.

 

성남시 장례식장 옆에는 성남시가 운영하는 화장장과 하늘누리 제1 추모원(16900. 현재 만장), 2 추모원(18319. 현재 13378위 안장)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