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저소득 3~6급 경증장애인 수당 ‘월 5만원’

1만원 올려 지급…상대적으로 지원 적어 자체 예산 투입

조여일 | 입력 : 2017/10/10 [06:41]

 성남시에 등록된 3~6급 저소득층 경증장애인 4105명이 오는 1020일부터 매월 5만원의 장애수당을 받게 됐다.

 

다른 지자체보다 월 1만원(12만원)이 많은 수준이다.

 

성남시는 상대적으로 정부 지원이 적은 저소득층의 3~6급 경증장애인 수당 4만원(·도비)1만원 올려 지급하려고 지난달 말 3개월분의 추가경정예산 12315만원을 편성했다.

 

내년도에는 49260만원의 자체 예산을 편성한다.

 

앞서 성남시는 복지부와 사회복지제도 신설 변경 내용에 관한 협의를 마치고, 성남시의회 의결 절차를 밟았다.

 

지원 대상자는 장애인복지법 제49조에 근거해 만 18세 이상의 기초생활보장 수급자나 차상위 계층 가운데 장애 등급 3~6급이다.

 

1~2급 저소득층 장애인은 장애수당(4만원) 외에도 장애인 연금, 사회적응 활동, 의료기, 재활보조기구 등 다양한 지원이 이뤄져 이번 1만원 추가 지원 대상에 포함하지 않았다.

 

김제균 성남시 장애인복지과장은 “3~6급 저소득층 장애인은 상대적으로 지원이 적은 데다가 취업도 어려워 정부 지원금(4만원)만으로 기본적인 생활을 할 수 없는 형편이라면서 예산 범위 안에서 추가 지원금을 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