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성남시장이 국군의무사령부에서 환대받은 이유

안종성 사령관, ‘성남시 군입영 청년 상해보험 제도’ 칭찬 눈길

조여일 | 입력 : 2017/09/30 [10:15]

 

▲ 위문방문_의무사령부 및 국군수도통합병원     © 내일을 여는 신문


이재명 성남시장은 한가위 연휴를 앞둔 29일 오전 성남시 분당구에 위치한 국군의무사령부와 국군수도통합병원을 찾아 입원치료중인 군 장병들을 위로했다.

 

▲ 위문방문_의무사령부 및 국군수도통합병원     © 내일을 여는 신문


특히, 안종성 국군의무사령부 사령관은 성남시의 군 입영 청년 상해보험 제도를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 위문방문_의무사령부 및 국군수도통합병원     © 내일을 여는 신문


안 사령관은 성남시가 입대한 청년들에게 상해보험을 제공하기로 했다는 기사를 스크랩해놓았다고 말하고, “감동받았다. 역시 세심하고 아이디어가 창의적인 것 같다성남시에 특별히 감사장을 드릴까 한다고 전했다.

 

▲ 위문방문_의무사령부 및 국군수도통합병원     © 내일을 여는 신문


이에 이 시장은 사실은 국가에서 해야 할 일이라며 “(이런 정책은) 전국으로 확대해야 한다고 답했다.

 

▲ 위문방문_의무사령부 및 국군수도통합병원     © 내일을 여는 신문


앞서 성남시는 시에 주소를 둔 군 입영 청년들이 복무 중 불의의 사고를 당했을 때 충분한 치료비와 보상을 받도록 지자체 차원의 상해 보험 보장제 도입을 하기로 지난 6월 방침을 정했다. 상해보험은 오는 12월 보험사와 계약 후 내년 1월부터 전면 시행할 예정이다.

 

▲ 위문방문_의무사령부 및 국군수도통합병원     © 내일을 여는 신문


사령관과 환담을 나눈 이 시장은 국군수도통합병원에 입원중인 장병들을 위로하고, 지난 26일 강원도 철원의 군부대 사격장 주변에서 총탄을 맞고 숨진 병사의 빈소에도 들러 조문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