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署, 레슬링 메달리스트 김진수선수 무도교관 초청 강의

김진수,이상주,김치호 선수, 분당경찰서 경찰관에게 실전 체포호신술 강의

조여일 | 입력 : 2017/09/28 [18:36]

 

▲ 이상주 선수(좌)가 손으로 상대 턱 힘을 제압하는 기술을 선보이고 있다     © 내일을 여는 신문


분당경찰서(서장 김해경)9월부터 경찰무도훈련에 국가대표 메달리스트 레슬링 선수 등 전현직 운동선수들을 초청해 경찰관을 상대로 실전 체포호신술 강의를 진행한다.

 

94차례(15,18,19,29) 실시된 경찰무도훈련에서 레슬링 김진수(. 국가대표), 이상주(. 전국레슬링협회 사무국장), 김치호(. 격투기선수) 선수가 레슬링의 기술을 응용한 실전 호신체포술을 선보였다.

 

이번 경찰무도훈련에서는 레슬링 선수들이 시합에서 사용되지만 응용하기 쉬운 동작을 체포술로 응용하여 선보였고 전 경찰관들이 따라하기 쉬우며 제압 효과가 좋아 큰 호응을 얻었다.

 

김해경 분당서장은 경찰관에게 사격과 무도는 기본중의 기본이다.”전문적인 선수들이 강의를 해 범죄에 더 강한 분당경찰이 되도록 향후 전문강사들을 지속적으로 초빙하여 무도훈련을 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