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한국남동발전㈜ ‘에너지 나눔 사회공헌사업’ 협약

3억원 후원금으로 3년간 취약 가구·시설 전기료 절감 위한 사업 펴

조여일 | 입력 : 2017/09/19 [19:38]

 

▲ 성남시와 한국남동발전㈜는 9월 19일 오후 2시 성남시장 집무실에서 ‘에너지 나눔 사회공헌사업’에 관한 대화를 나누고있다     © 내일을 여는 신문


성남시와 한국남동발전가 손잡고 저소득 취약가구의 전등을 고효율 LED 등으로 교체하는 등 전기료 절감을 위한 에너지 효율 개선 사업에 나선다.

 

성남시는 919일 오후 2시 시장 집무실에서 이재명 성남시장, 장재원 한국남동발전대표이사, 강학봉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에너지 나눔 사회공헌사업에 관한 협약을 했다.

 

협약에 따라 한국남동발전는 성남시에 오는 201912월까지 3년간 매년 1억원씩 모두 3억원을 에너지 나눔 사업비로 후원한다.

 

▲ 성남시와 한국남동발전㈜는 9월 19일 오후 2시 성남시장 집무실에서 ‘에너지 나눔 사회공헌사업’에 관한 협약을 했다     © 내일을 여는 신문


성남시는 저소득층과 사회복지시설 등 매년 지원 대상자와 시설을 선정해 관련 사업을 편다.

 

대상 가구는 저효율 나트륨 전등을 고효율 LED 등으로 교체하고, 단열재 보강이 이뤄진다.

 

사회복지시설은 미니 태양광 설치 작업이 이뤄져 각각 전기료 부담을 줄이게 된다.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후원금과 사업운영 상태를 관리한다.

 

▲ 왼쪽부터 장재원 한국남동발전㈜ 대표이사, 이재명 성남시장, 강학봉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     ©내일을 여는 신문

 

이재명 성남시장은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성남지역 취약계층 에너지 효율 사업에 힘을 보태줘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국남동발전2001년에 창립한 직원 2331명의 에너지 공기업이다. 본사는 경남 진주에 있고, 성남시 분당구 분당동에 분당발전본부를 두고 있다. 2011년부터 시작한 취약계층 대상 에너지복지 사업을 비롯해 지역 환경 보호활동, 해외 봉사활동 등 다양한 형태로 사회에 공헌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