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차세대 융복합 콘텐츠 캠퍼스, VR 전문 인력 육성 본격화

조여일 | 입력 : 2017/09/13 [11:11]

 

▲ 성남 차세대 융복합콘텐츠 캠퍼스(Connect21)에서 개최된 성남특허은행 발명동아리의 '지식재산 TRIZ교육'에서 남준욱 지담특허법률사무소 대표변리사가 강의하고 있다     © 내일을여는신문


성남시가 4차 산업을 선도하기 위해 8월에 개소한 성남 차세대 융복합 캠퍼스(CONNECT21, 이하 커넥트 21)을 통해 VR(가상현실) 전문 인력 육성에 적극 나섰다.

 

성남산업진흥재단(대표이사 장병화)가 정자동 킨스타워 21층에 운영하는커넥트 21’차세대 융복합 콘텐츠의 개발 및 교육을 위한 전문 교육장, VR 체험존, 네트워킹 Zone 등을 갖춘 성남시 콘텐츠산업 플랫폼 공간이다.

 

이번에 커넥트 21에서 개소한 교육 프로그램은 게임 개발에 가장 필요한유니티 엔진언리얼 엔진을 활용한 VR 콘텐츠 제작 이론 및 실습 과정이다. 교육 참가자 수준별로 일반 과정, 전문가 과정 등 총 4개로 세분화하여 타깃 맞춤형 교육이 가능하도록 11월까지 운영한다.

 

▲ 성남 차세대 융복합콘텐츠 캠퍼스(Connect21)에서 진행되고 있는 VR 전문인력 양성 과정에서 청강문화산업대학 정종필 교수가 강의하고 있다     © 내일을여는신문


특히 주말과 평일 저녁 수업 중심 운영으로 수강생들의 수업 참여 기회를 확대한 게 특징이다. 신청 자격은 성남시 소재 학교에 다니는 학생, 교직원, 성남 소재 기업 근무자 및 성남 거주 일반이다.

 

교육은 유니티 테크놀로지스 코리아의 운영과 지원을 기반으로 청강문화산업대학교 교수진인 정종필, 김광삼, 이득우 교수와 유니티 마스터즈 회원인 디지트리 대표 서형석 강사가 직접 진행을 한다. 교육 외에도 VR 게임 콘텐츠 제작 및 AR 기반 콘텐츠 개발 사례 등에 대한 특강과 함께 성남 특허은행 발명동아리 지식재산 TRIZ 교육도 정기적으로 진행된다.

 

성남산업진흥재단 장병화 대표이사는가상과 현실, 새로운 기술 연결 등 교육과 체험, 만남의 공간으로서 커넥트 21이 차세대 융복합 콘텐츠 중심으로 자리 잡아가고 있다면서콘텐츠 산업 메카인 성남시가 다가오는 4차 산업을 선도할 수 있도록 커넥트 21이 일익을 담당하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