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노인사회활동 참여자 500명 추가 모집

공익활동분야 활동비 월 5만원 인상

내일을여는신문 | 입력 : 2017/08/04 [07:03]

 

▲ 공익활동 노노케어 분야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 참여자들이 홀몸·거동불편 노인에 줄 감자 간식을 만들고 있다     © 내일을여는신문


성남시(시장 이재명)는 오는 87일부터 11일까지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참여 희망자 500명을 추가 모집한다.

 

정부가 전국 지자체에 65세 이상 노인 일자리사업 참여자 활동비 인상분(5만원)을 포함한 사업비를 지원한데 따른 모집 절차다.

 

이에 성남시는 10억원(국비 5억원 포함)을 올해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에 추가 투입한다.

 

이번 모집 분야는 공익활동, 시장형 등 2개 유형 중 공익활동 분야로 한정한다.

 

홀몸·거동불편 노인을 돌보는 노노케어(현재 565·추가 모집 30), 환경정비와 함께 불법 투기를 단속하는 동네사랑 환경감시단(현재 560·추가 350), 공공시설관리지원(현재 150·추가 50), 기타(현재 1706·추가 70) 4개 분야가 해당한다.

 

근무 기간은 오는 821일부터 12월 말일까지 5개월간이다. 30시간 일하고 받는 활동비는 27만원이다. 종전에는 22만원을 지급했다.

 

▲ 공익활동 시니어 IT(기타분야)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 참여자가 컴퓨터 수업 중이다     © 내일을여는신문


65세 이상 성남시 거주자이면서 기초연금 수급자가 참여할 수 있다. 기간 내 가까운 동 주민센터나 노인종합복지관, 시니어클럽에서 신청서를 접수한다.

 

현재 참여 중인 정부의 재능나눔 사업이나 성남시의 소일거리사업, 각 구청의 실버환경지킴이 등을 그만두고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으로 변경 신청은 불가하다.

 

이번 추가 모집에 따라 성남시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 참여 어르신은 현재 3551명에서 4051명으로 8.8% 늘게 됐다.

 

사업비도 90억원(국비 50%, 시비 42.5%, 도비 7.5%)에서 100억원으로 늘게 됐다.

 

성남시는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 외에 자체 예산 36억원을 투입해 3000명이 참여하는 노인소일거리 사업을 펴고 있다.

 

이를 포함하면 성남시 노인일자리사업 참여자는 7051, 사업비는 136억원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