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키움통장Ⅱ’ 월 10만원 저축에 20만원 쌓여

성남시 올해 500명 가입 목표…근로빈곤층 자립 지원

내일을여는신문 | 입력 : 2017/07/28 [08:10]

 

▲     © 내일을여는신문


성남시(시장 이재명)는 올해 500명을 목표로 오는 81일부터 11일까지 희망키움통장3차 가입자를 모집한다. 앞선 1, 2차 모집으로 현재 305명이 가입한 상태다.

 

희망키움통장는 근로빈곤층의 자립을 향한 꿈을 키워주는 자산형성 지원 통장이다.

 

근로활동을 하면서 본인이 3년 동안 월 10만원을 저축하면 정부가 근로소득장려금으로 월 10만원을 적립해 준다.

 

매달 20만원씩 쌓여 3년 만기 후에 720만원과 이자 발생분을 받을 수 있다.

 

정부 매칭금이 포함된 만기금은 주택 구입이나 임대, 본인 또는 자녀의 교육, 창업·운영자금 등 자립 자활 용도에 한정돼 쓸 수 있다.

 

통장 가입을 할 수 있는 사람은 현재 근로활동을 중이면서, 가구 전체의 소득인정액이 중위소득 50% 이하(4인 기준 2233690)인 주거·교육급여 수급가구, 또는 차상위계층이다.

 

가입 희망자는 주소지 동 주민센터를 방문해 신청서와 개인정보동의서, 재산, 소득 증빙서류를 내면 된다.

 

성남시는 소득, 재산 조사 후 오는 1013일까지 최종 대상자에게 알려준다.

 

20147월부터 현재까지 희망키움통장에 가입한 성남시민은 993명이다.

 

오는 102~13일에는 올해 4차 모집이 이뤄진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