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수정경찰서, 시민들과 함께 ‘빨간원 캠페인 참여거리’조성

위례서일로마을과 함께.. 불법촬영 근절 캠페인 전개

조여일 | 입력 : 2020/11/03 [09:34]

 

▲ 참여업소 업주 및 경찰관 빨간원 인증 사진  © 내일을여는신문

 

성남수정경찰서(서장 박달순)지난 1일 위례서일로마을 입주자 모임과 함께 불법촬영 근절 간원캠페인 참여거리를 조성했다.

빨간원 캠페인은 경기남부청이 지난 2017년 진행한 캠페인으로,불법촬영 범죄의 도구가 될 수 있는 스마트폰에 주의·금지·경고등의 의미를 상징하는 빨간원 스티커를 부착, 범죄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일상에서 시민들의 자연스러운 감시를 통해 범죄를 예방하자는 캠페인이다.

 

▲ 위례서일로마을 내 빨간원 캠페인 참여거리 현수막 사진  © 내일을여는신문


성남수정경찰서와 위례서일로마을 입주자모임이 조성한 이번 빨간원 캠페인 참여거리는 지난 해, 복정동 상인회와 가천대 학생들이 전국 최초로 조성한 복정동 빨간원 캠페인 참여거리에이어 두 번째로 조성된 거리이다.

최근 위례신도시 개발·입주에 따른 상권이 형성되고, SNS 온라인상에 입소문이 퍼지며 방문객이 늘어나자 이들에게 SNS빨간원 캠페인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경찰과 입주민이힘을 모은 것이다.

 

▲ 매장 내 홍보물 비치사진  © 내일을여는신문


위례서일로마을 빨간원 캠페인 참여거리에 뜻을 모은 업소는모두 50개 업소로, 거리 곳곳에 캠페인의 취지를 설명하고 참여를 독려하는 현수막을 내걸었으며, 참여가게 업소에서는 빨간원 스티커, 빨간원 캠페인 팔찌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캠페인에 참여할 수 있도록 홍보물을 비치하였다.

특히, 이들 중 28개 업소는 방문객이 자신의 SNS를 통해 빨간원 캠페인에 동참하면 커피 샷 추가’, ‘무료 음료 1등 서비스 제공을 통해 캠페인 활성화에 노력하고 있다.

 

▲ 실제 손님 빨간원 팔찌를 이용하여 참여한 사진(에이카페아지트 제공)  © 내일을여는신문


위례서일로마을 입주자모임(사무국장 천정길)캠페인의 좋은 취지를 듣고, 입주자분들과 한마음 한뜻으로 동참하기로 했다.“면서 마을을 찾아온 이용객들에게 안심을, SNS를 통아올 사람들에게는 홍보를 할 수 있는 좋은 캠페인이라 생각한다.“고 했다.

성남수정경찰서 관계자는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로 누구나 공감하고,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캠페인 활동을 기획하였다.“, ”앞으로 캠페인을 확대 시행하기 위해 분당·성남중원경찰서와협력하여 불법촬영 범죄 근절에 힘을 모으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