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의회, 한백찬 초대의원 명예의장 위촉…전‧현직 의원 소통 강화

조여일 | 입력 : 2020/05/13 [20:32]

 

▲ 성남시의회, 한백찬 초대의원 명예의장위촉  © 내일을여는신문

 

성남시의회(의장 박문석)13일 한백찬 초대의원을 명예의장으로 위촉했다.

시의회는 지난 4일 조영이 전 의원을 명예의장으로 위촉한 것을 시작으로 꾸준히 명예의장 제도를 활성화하며 전현직 의원 간 소통 강화에 힘쓰고 있다  

한백찬 전 의원은 일제강점기 당시 옛 성남지역의 3.1만세운동 및 신간회 운동 등을 주도하며 민족 독립정신 고취에 앞장선 독립운동가 한백봉, 한순회선생의 집안으로 19대에 걸쳐 성남시에 거주하는 명문가 출신이다.

한백찬 전 의원은 분당동 초대의원이자 분당구 새마을지도자협의회장을 역임하는 등 주민화합을 위해 지역사회 곳곳에서 헌신적으로 봉사해왔다  

박문석 의장은 지금의 성남시의회로 거듭날 수 있었던 것은 원로의원님들의 성실하고 열정적인 의정활동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명예의장 제도를 통해 전현직 의원 간 화합의 장이자 시의회 역사를 계승하는 발판이되기를 바란다.”라고 한백찬 초대의원의 명예의장 위촉을 축하했다.  

한백찬 전 의원은 일일 명예의장으로서 제8대 전반기 의회 의정활동 추진 실적과 코로나 대응실태에 대해 보고받고 의회시설을 견학하는 등 의정활동을 체험했으며, 시의원들과 지역 현안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한백찬 명예의장은 의정활동에 어려움이많았던 초기 의회에 비해 이렇게눈부시게 발전한 시의회의 모습을 보니 후배의원들의 노고가 엿보인다.”라며,성남시가 전국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성남시의회가주도적인 역할을 해나가기를 기대한다.”라고 소감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