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벼 온탕소독으로 종자전염병 사전 예방

내일을여는신문 | 입력 : 2020/04/02 [10:56]

 

▲ 광주시, 벼 온탕소독으로 종자전염병 사전 예방   © 내일을여는신문

 

광주시농업기술센터는 영농철을 앞두고 키다리병, 깨씨무늬병 등 종자로 전염되는 병해충 예방을 위해 1일부터 오는 24일까지 농업기술센터 내 온탕소독기를 설치해 관내 농가를 대상으로 볍씨 온탕소독을 지원한다.

 

볍씨 온탕소독은 농약을 사용하지 않고 온탕소독기를 이용해 마른종자를 60물에 10분간 침지 후 찬물에 식히는 친환경 소독으로 최근 지속적으로 문제가 되는 병해충 약제 저항성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친환경 소독법이다.

 

볍씨 온탕소독 시기는 못자리 설치 7~10일 전이며 현재 센터를 포함해 초월, 곤지암 등에 관내 12대가 보급돼 마을별로 일정을 잡아 공동소독을 추진하고 있다.

 

▲ 광주시, 벼 온탕소독으로 종자전염병 사전 예방   © 내일을여는신문

 

센터 온탕소독기 사용을 원하는 농가는 사용 2~3일 전 식량자원팀(031-760-4760)으로 신청하면 된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볍씨소독은 못자리에서 발생하는 피해를 줄이고 고품질 벼 생산을 위한 농사의 첫걸음이라며 철저한 종자소독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