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재난기본소득 5만원 지급 결정

내일을여는신문 | 입력 : 2020/04/02 [10:53]

광주시가 재난기본소득 5만원을 모든 시민들에게 지급한다.

 

시는 관내 주민등록된 모든 시민에게 1인당 5만원씩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하기로 했다고 1일 밝혔다.

 

이에 따라 경기도가 지급하는 재난기본소득을 포함하면 광주시민은 1인당 15만원씩 받게 된다.

 

광주시가 38만여명에게 지급하는 재난기본소득에 소요되는 예산은 190억여원으로 재난관리기금 60억여원과 시 예산의 구조조정을 통해 130억여원을 충당하는 등 전액 시비로 편성했다.

 

광주형 재난기본소득 지급형태는 지역화폐 등 다양한 형태를 검토 중이다.

 

시는 코로나19’로 생활에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의 생활안정과 소비 진작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재난기본소득의 지급 방법, 지급 시기 등 구체적인 사항은 시의회와의 협의 등을 통해 결정 후 별도로 공지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 신동헌 시장은 광주형 재난기본소득은 내수경기 회복에 마중물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앞으로도 민생을 회복하는 모든 정책 수단을 강구하고 지원 체계를 끊임없이 발굴하며 시민 안전과 생명을 지키기 위해 끝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