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부정·비리 익명신고 ‘헬프라인’ 개설

제보자 신분 노출 ‘NO’…부조리 막아 청렴한 공직문화 확산

내일을여는신문 | 입력 : 2020/03/09 [06:09]

 

▲ 성남시청 홈페이지 부정·비리 익명신고 ‘헬프라인’ 개설창  © 내일을여는신문

 

성남시는 공직자의 부정·비리 행위를 예방하기 위해 39일 시청 홈페이지에 익명신고 창구인 헬프라인(help line)’을 개설했다.

 

헬프라인은 외부의 독립적인 전문기관 사이트로 연계해 운영하는 무기명 신고 시스템이다. 제보자의 IP주소가 저장되지 않고 추적도 불가해 신분 노출에 대한 부담 없이 신고할 수 있다.

 

금품·향응 수수, 이권개입, 알선·청탁, 공금횡령·유용, 부당한 예산집행, 예산 낭비 등이 신고 대상이다.

 

시민, 공무원 누구나 별도 회원가입 없이 성남시 홈페이지(열린시장실은수미 핫라인공직자 비리 익명신고 헬프라인’)를 통해 신고하면 된다.

 

비위행위가 접수되면 즉시 시청 감사 담당 공무원의 휴대전화와 이메일로 신고 내용이 전달돼 관련 내용을 조사·처리한다.

 

신고자는 헬프라인 시스템에 접속해 접수번호, 설정한 비밀번호 인증 뒤 처리 결과를 확인할 수 있고, 익명 상태에서 감사 담당자와 의사소통도 할 수 있다.

 

성남시 감사관실 관계자는 피해자나 신고자의 신분 노출에 대한 불안 요인을 없애 신고를 활성화하려고 이번 시스템을 도입했다면서 부조리를 막아 청렴한 공직문화를 확산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