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월 14일 성남시 야외스케이트장.눈썰매장 활짝 문열어~

내년 2월 9일까지 운영

내일을여는신문 | 입력 : 2019/12/16 [01:08]

  

▲  성남시 야외스케이트장. 눈썰매장 개장, 은수미 성남시장    ©내일을여는신문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겨울철 레포츠의 꽃, 눈썰매장과 스케이트장을 중원구 성남동에 위치한 성남종합운동장 주차장에 마련해 1214일 오전 11시에 개장식을 했다.

 

개장식에는 은수미 성남시장을 비롯해 국회의원, 경기도의원, 성남시의원과 관계자, 공무원, 시민 등 대거 참석했다.

 

또한 성남시청 소속 평창동계올림픽의 영웅인 최민정 선수, 김지유 선수, 이수연 선수, 박지원 선수가 이 참석, 개장을 축하했다.

 

▲ 성남시 야외스케이트장.눈썰매장 개장     © 내일을여는신문


개장식에 앞서 난타팀 버드리 아카데미의 공연이 개장식장의 활기를 불어넣었고 휴게실에서는 서예가 유명헌 선생과 캘리그라피 회원들이 아이들의 얼굴과 손등에 예쁜 그림을 그려주었다.

 

성남시는 2009년부터 9년간 시청 야외주차장에 설치, 운영하던 스케이트장을 이번 겨울엔 성남종합운동장 눈썰매장 옆으로 옮겼다.

 

은수미 성남시장은 시청 주차장에 마련했던 스케이트장을 주차 때문에 시청 저류지에 설치해서 동절기에는 스케이트장으로, 하절기엔 인라인 등 다른 축제공간으로 만들어서 개장하려고 했다. 그런데 공사가 늦어져서 내년에 개장하게 됐다.” 올해만 예외로 성남종합운동장에 눈설매장과 스케이트장을 마련했다. 내년에는 시청 저류지에서 동절기와 하절기 스포츠를 모두 즐길 수 있을 것이다최민정 선수를 비롯해 빙상 선수들 축하해 주셔서 감사드린다. 다치지 않게 조심하시고 많이 즐겨주시길 바란다.”라고 했다.

 

▲ 박지원 선수, 김지유 선수, 이수연 선수, 최민정 선수     © 내일을여는신문


개장식 테이프컷팅이 끝난 후 최민정 선수와 빙상선수들의 시범행사와 은수미 시장과 내빈들과 함께 아이들의 눈썰매 시연이 있었다.

 

야외스케이트장과 눈썰매장 이용료는 스케이트, 안전모, 눈썰매 등 장비 대여료를 포함해 회당 1000원으로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30분까지 회당 1시간씩 하루에 6회 운영한다. 토요일과 일요일은 공휴일은 오후 8시까지 1회 연장 운영하며 202029일까지 개장한다.

 

▲ 성남시 야외스케이트장.눈썰매장 개장, 김병관 국회의원      © 내일을여는신문

 

▲ 성남시 야외스케이트장.눈썰매장 개장, 김병욱 국회의원      © 내일을여는신문

 

▲ 난타팀 버드리 아카데미     © 내일을여는신문

 

▲ 성남시 야외스케이트장.눈썰매장 개장     © 내일을여는신문

 

▲     © 내일을여는신문

 

▲ 성남시 야외스케이트장.눈썰매장 개장     © 내일을여는신문

 

▲ 성남시 야외스케이트장.눈썰매장 개장     © 내일을여는신문

 

▲ 성남시 야외스케이트장.눈썰매장 개장     © 내일을여는신문

 

▲ 성남시 야외스케이트장.눈썰매장 개장     © 내일을여는신문

 

▲ 성남시 야외스케이트장.눈썰매장 개장     © 내일을여는신문

 

▲ 성남시 야외스케이트장.눈썰매장 개장     © 내일을여는신문

 

▲ 성남시 야외스케이트장.눈썰매장 개장     © 내일을여는신문

  

▲ 성남시 야외스케이트장.눈썰매장 개장     © 내일을여는신문

 

▲ 성남시 야외스케이트장.눈썰매장 개장     © 내일을여는신문

  

▲ 성남시 야외스케이트장.눈썰매장 개장     © 내일을여는신문

 

내일을여는신문

조여일 기자 dudlfdk@hanmail.net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