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청서 올해 마지막 '구인·구직 만남의 날' 행사 연다

당일 면접으로 58명 채용 예정

조여일 | 입력 : 2019/12/06 [08:47]

 

▲ 지난 9월 구인·구직 만남의 날 행사     © 내일을여는신문

 

성남시는 오는 1211일 오후 2~4시 시청 1층 로비에서 구인· 구직만남의 날을 연다.

 

올해 마지막 취업행사다.

 

이날 300여 명의 구직자가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원영전자, 광세의료기, 쿠팡풀필머트서비스(), 제이케이푸드, 재현인텍스, CJ씨푸드(), 삼광랩트리, 피에쓰아이 등 20곳의 기업체가 구인업체로 참여한다.

 

당일 면접을 진행해 58명을 채용할 예정이다.

 

구직 희망자는 성남일자리센터로 미리 전화(031-729-4418)해 원하는 업체면접을 신청하거나 행사 당일 기업 부스를 찾아오면 되며, 사진을 붙인 이력서와자기소개서를 준비해야 한다.

 

▲ 지난 9월 구인·구직 만남의 날 행사     © 내일을여는신문

 

성남시와 성남고용복지플러스센터, 근로복지공단과 협력해 실업급여, 이력서 상담 및 면접 컨설팅, 산재 처리 상담 등의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부대행사로 당일 미처 사진을 준비해 오지 못한 구직자를 위해 이력서용반명함판 사진(8)을 무료로 찍어 주는 이벤트와 헤어 메이크업 서비스도자원봉사자 참여로 실시된다.

 

2019년 한 해 동안 성남시는 40여 곳 구인 업체가 참여하는 청년 취업박람회(6·11)20여 곳 기업이 참여하는 구인·구직자 만남의 날(3·4·9·12) 6 차례의 취업 행사를 계획하고 진행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