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내년도에 소규모 공동주택 보조금 지원 사업 펴기로

옥상, 노후 급수관 등 공용 부분 유지·보수…최대 2000만원

조여일 | 입력 : 2019/11/05 [06:42]

 

▲     © 내일을여는신문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내년도에 소규모 공동주택 보조금 지원 사업을 펴기로 하고 114일 시행 공고를 냈다.

 

지원신청 기간은 내년 12일부터 228일까지다.

 

대상 주택은 건축법 제11조에 따라 건축 허가를 받은 20세대 미만의 연립주택, 다세대주택, 아파트 또는 150세대 미만의 주상복합아파트 중에서 사용승인일로부터 15년 이상 경과한 건축물이다.

 

성남지역 4043곳 공동주택이 해당한다.

 

단지 내 도로·보도·보안등·지상주차장·어린이놀이터·경로당 보수, 하수도의 준설과 보수, 석축·옹벽·절개지 등의 긴급 보수, 옥상, 노후 급수관 등의 공용부분 유지·보수를 지원한다.

 

옥상 유지·보수의 경우 방수공사의 하자보수 보증기간 5년이 만료된 건축물을 지원한다.

 

지원 금액은 총사업비의 80%까지이며, 최대 지원금은 2000만원이다.

 

신청하려면 입주자대표회의 의결서 또는 입주자 3분의 2 이상의 동의서, 사업계획서(시 홈페이지정보공개부서별 공개자료실) 등의 서류를 갖춰 기간 내 시청 7층 공동주택과를 방문·접수하면 된다.

 

성남시는 내년 5월 중 지원 대상 소규모 공동주택을 선정해 관련 사업을 시행한다.

 

시는 지난해 1029성남시 소규모 공동주택관리에 관한 지원 조례를 제정해 소규모 공동주택에도 노후시설 개선비를 보조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