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학생과 재러‧재일학생이 한반도 평화통일을 염원

경기도교육청, 해외동포학생과 함께하는‘경기학생 평화통일 한마당’개최

조여일 | 입력 : 2019/08/14 [07:43]

- 해외동포학생과 함께하는 ‘2019 경기학생 평화통일 한마당개최

- 경기학생과 재일·재러 동포 학생이 만나 평화통일 공감대 형성

- 34일간 판문점, DMZ견학, 한국 역사·문화탐방 등의 프로그램 진행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재외동포 학생과 함께하는‘2019 경기학생 평화통일 한마당’34일 여정을 14일 시작했다.

31운동과 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광복절에 마련한경기학생 평화통일 한마당에는 경기학생 51명과 재러동포학생 20, 재일동포학생 16명이 함께한다.

참가 학생들은 판문점 견학을 시작으로 연천 한반도통일미래센터와 비무장지대에서 분단 현실을 현장에서 체험으로 이해하고, 평화통일의 필요성을 공감하는 일정을 진행할 예정이다.

, 문화를 매개로 경기학생과 재외동포학생들이 소통할 수 있도록 한 팀을 이뤄 전통문화와 한류 문화 페스티벌 탐방 일정도 진행한다. 팀별로 일정을 기획해 경복궁 견학, 전시회 관람, 공방체험, 교복입기 등 역사와 문화 탐방을 진행한다.

경기꿈의학교 학생들이 직접평화통일페스티벌공연을 개최해 재러·재일동포학생과우리노래 배워 함께 부르기’,‘대동놀이등 화합의 장으로 경기학생 평화통일 한마당을 마무리한다.

김광옥 민주시민교육과장은 경기 학생과 재외동포 학생들이 어우러져 우리민족의 한반도 평화와 통일에 대한 염원이 미래 동북아 평화를 이끄는 시민으로 성장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