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수미 시장, 영화 ‘기생충’ 직원들과 함께 관람격려

31일, 당면업무비상근무 등으로 애쓰는 직원 격려 자리 마련

조여일 | 입력 : 2019/06/01 [11:41]

 

▲ 은수미 시장, 영화 ‘기생충’ 직원들과 함께 관람격려     © 내일을여는신문

 

은수미 성남시장은 31일 저녁 야탑동 소재 영화관에서 직원 200여명과 함께 한국영화 100년 역사상 처음으로 칸 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을 받은 영화 기생충을 관람했다.

 

이날 행사는 당면업무와 비상근무 등으로 애쓰는 직원들을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양극화와 빈부격차를 블랙코미디 형식으로 그린 기생충을 보며 공감하는 시간을 가졌다.

 

영화 관람에 앞서 은수미 시장은 취임하고 11개월간 함께 일하면서 다양한 업무 제안과 당부 등으로 힘든 점도 많았을 텐데, 직원들이 애써준 덕분에 시민을 위한 여러 정책들이 잘 추진되고 있다면서 업무에 최선을 다하는 2700여명의 동료들이 자랑스럽다고 격려했다.

 

이어 오늘 이 자리가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길 바란다앞으로도 직원들이 즐겁게 일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고 힘이 되도록 응원하겠다고 덧붙였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