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경찰서, 국가중요시설 점검 실시

조여일 | 입력 : 2019/03/27 [23:47]

 

▲  분당경찰서, 국가중요시설 점검 실시 @ 내일을여는신문


분당경찰서(경무관 유현철)326일 오전 분당구 판교동 소재 한국수자원공사 판교가압장을 방문해 최근 북미 정상회담 결렬 및 이에 따른 북한의 돌발행동 등 후방테러 대비 국가중요시설의 방호체계를 점검했다.

 

한국수자원공사 판교가압장은 경기 및 인천지역에 일평균 315만톤 이상의 원수를 1365일 무중단 공급하고 있는 국민생활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중요 국가시설인만큼 자체훈련을 강화하고 경찰 및 유관기관간 긴밀한 협조체계로 유사시 총력대응 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할 것을 당부했다.

 

분당경찰서 유현철 서장은 이제는 테러로부터 100% 안전하다고 자신할 수 있는 나라는 없으며 특히, 우리나라는 북한의 도발이 상재해 있는 만큼 언제 어디서든 테러가 발생할 수 있다는 생각으로 테러 및 안전사고에 대비해야 한다.

 

우리 경찰은 경찰부대에 대한 출동태세 점검, 테러취약시설 연계순찰 강화, 전 경찰관의 다기능·다목적 테러예방순찰 실시, 사이버테러 모니터링 등 상시적 경계활동을 시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