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버리는 컴퓨터에 저장된 정보 영구 삭제해 드려요”

시민 대상 서비스…개인정보 유출 방지

조여일 | 입력 : 2019/03/11 [06:18]

 

▲ 성남시가 ‘세이프 디가우저’로 시민 PC 하드디스크 정보를 영구 삭제 중이다     © 내일을 여는 신문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버리는 컴퓨터에 저장된 개인정보 유출 사고를 막기 위해 일반시민 대상 하드 디스크 데이터 영구 삭제 서비스를 편다고 11일 밝혔다.

 

정보를 파기할 컴퓨터, 노트북 등을 성남시청 8층 정보통신과 사무실로 가져오면 정보시스템 저장 매체 완전 삭제 장비인 세이프 디가우저로 하드디스크 정보를 없애준다.

 

이 장비는 물리적으로 하드디스크를 파쇄하는 방식과 달리, 외형을 훼손하지 않고 자기장 삭제 방식으로 저장 장치의 정보를 없앤다.

 

데이터를 복원할 수 없게 영구 삭제해 안심하고 개인 PC를 불용 처리할 수 있다.

 

성남시 정보통신과장은 낡은 PC 서버를 무심코 버리다 기업 비밀이나 개인의 중요한 정보가 유출돼 낭패 보는 일이 없게 하려고 올해 처음 이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말했다.

 

서비스를 받으려면 시청 정보통신과로 사전에 전화(031-729-2455) 예약하면 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